한반도 뉴스클리핑

  • 소식
  • 한반도 뉴스클리핑

한반도 뉴스클리핑

  • 소식
  • 한반도 뉴스클리핑

[서울경제] 북한, 신형전술유도탄 발사 보도...한미훈련 경고 성격 분명히 밝혀

페이지 정보

작성자 평화이음 댓글 0건 조회 20회 작성일 19-08-08 12:59

본문

02581b882b4fbc1f287e3598a734bcd9_1565236695_9997.jpg
지난달 26일 조선중앙TV가 보도한 신형전술유도무기(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모습./연합뉴스



[서울경제]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지난 6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참관한 가운데 신형전술유도탄 위력시위발사를 했다고 보도했다.

7일 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 8월 6일 새벽 신형전술유도탄 위력시위발사를 참관하셨다”면서 “우리나라 서부작전비행장에서 발사된 전술유도탄 2발은 수도권 지역 상공과 우리나라 중부내륙지대 상공을 비행하여 조선 동해상의 설정된 목표섬을 정밀타격하였다”고 전했다. 이어 “위력시위발사를 통하여 새형의 전술유도무기체계의 신뢰성과 안전성, 실전능력이 의심할 바 없이 검증됐다”고 밝혔다.

중앙통신은 “김정은 위원장께서는 신형전술유도탄 위력시위발사가 목적한 바대로 만족스럽게 진행되었다고 높이 평가하면서 오늘 우리의 군사적 행동이 미국과 남조선당국이 벌여놓은 합동군사연습에 적중한 경고를 보내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씀하셨다”고 전했다.

김 위원장의 이번 발사 참관에는 그동안 시험 발사에 참석하지 않았던 박봉주, 리만건, 박광호, 리수용, 김평해, 오수용, 안정수, 박태덕, 박태성 등 당 부위원장 9명이 수행했다. 당 부위원장 중 최휘·태종수·김영철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중앙통신은 김 위원장이 위력시위발사를 성공적으로 단행한 국방과학 부문 간부, 과학자, 군수노동계급을 만나 기념사진을 찍었다고 전했다.

앞서 북한은 지난달 25일 강원도 원산 호도반도에서 신형전술유도무기를, 지난달 31일 원산 갈마반도와 지난 2일 함경남도 영흥 지역에서 각각 신형 대구경조종방사포 시험사격을 진행했다.
/이종호기자 phillies@sedaily.com   기사입력2019.08.07. 오전 7:23


기사 원문 https://n.news.naver.com/article/011/000359928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